군산대-한국정보기술학회, SW산업 선도 인재 육성 '맞손'

군산대 SW중심대학사업단과 한국정보기술학회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군산대
군산대 SW중심대학사업단과 한국정보기술학회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군산대
군산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이 지난 17일 교내 공학교육실습관에서 (사)한국정보기술학회과 SW산업 선도 인재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정동원 군산대 SW중심대학사업단장, 김장원·이석훈·정현준 부장(책임교수)과 안진호 한국정보기술학회장, 김학윤 상임이사회의장, 곽윤식 명예회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메타모빌리티 응용 기술 및 학술 교류 추진 △메타모빌리티 관련 산학협의체 운영 △메타모빌리티 융합 교육사업 수행 △지역사회 취창업 역량 강화 △일자리 창출 등이다.

정 단장은 "이번 협약으로 한국정보기술학회와 AI와 SW, 데이터 분야 협력 체제를 구축하게 됐다"며 "메타모빌리티 산업을 중심으로 산업 DNA를 갖춘 메타형 AI·SW 융합인재를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 회장은 "우리 학회는 2017년 국립군산대학교 소프트웨어학부와 첫 인연을 맺은 후 긴밀한 협조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연구와 연계된 현장성 교육으로 SW인재를 양성하고 있다"며 "국립군산대학교의 SW중심대학사업 선정에 다시 한번 축하를 건넨다. 앞으로도 양 기관이 상생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군산대 SW중심대학사업단은 이달 계획된 한국정보기술학회 동계학술대회에 참가해 '메타모빌리티와 그 응용' 특별세션을 운영한다. 산업체 수요 기반 산학프로젝트와 기업모듬학습, 기업튜터링 등에 대한 결과를 홍보·공유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