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보건대, 지역 진로탐색활동 협력 유공 '교육부 장관 표창'

대구보건대 치위생학과(왼쪽 사진)와 소방안전관리학과가 대구·경북지역 중학생을 대상으로 대학진로탐색캠프를 운영했다./사진제공=대구보건대
대구보건대 치위생학과(왼쪽 사진)와 소방안전관리학과가 대구·경북지역 중학생을 대상으로 대학진로탐색캠프를 운영했다./사진제공=대구보건대
대구보건대학교는 최근 '2023년 진로탐색활동 협력 유공기관'에 선정돼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교육부는 진로교육 활성화와 진로체험 기회격차 해소 프로그램을 제공한 기관과 개인을 추천받아 '진로탐색활동 협력 유공자'를 선정·표창한다.

대학진로탐색캠프사업은 대학이 보유한 인프라를 활용해 소외지역 학생에게 신직업 분야에 대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 지역의 진로 격차를 해소하는 사업이다.

대구보건대는 지난해 5~12월 대구·경북지역 6개 중학교에서 이 사업을 수행했다. 총 29회 캠프를 운영했으며 중학생 355명이 참여했다. 그 결과 대학진로탐색캠프사업에 참여한 전문대 중 유일하게 표창을 받았다.

이재홍 학생취업처장(물리치료학과 교수)은 "앞으로도 지역 학생을 위한 진로체험 프로그램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