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창파연구원, 성과보고회 열어

대구대학교 창파연구원은 최근 성산홀 대회의실에서 대학 건학이념 계승과 특성화 실천방안의 일환으로 성과보고회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2019년 설립된 창파연구원은 특수교육, 사회복지, 재활과학 등 융·복합연구를 중심으로 연구와 사회봉사 분야에 주력하고 있다. 대학의 설립이념에 부합한 대표적인 연구기관이다.

이번 성과보고회에서는 지난해 3월 시작된 창파연구원 과제 공모 중 융복합 연구, 사회봉사 및 평전 저술 등 3개 분야에 지정된 8600여 만 원 규모의 6개 연구과제에 대한 성과 발표가 이뤄졌다.

변찬석(초등특수교육과)·강선철(생명공학과) 교수의 연구 결과는 SCOPUS급 이상의 학술지에 발표될 예정이다. 송병섭(재활공학과)·서병부(동물자원학과)·이미순(교직부) 교수는 다양한 사회봉사 과제 결과를 발표했다. 

또한 이근민 재활공학과 교수는 초대 총장을 역임한 고(故) 창파 이태영 박사의 연구로 '창파 이태영 박사의 생애와 개척자 정신'이란 제목의 평전을 출간, 대학의 건학이념을 부각했다.

향후 창파연구원은 단계적으로 연구원 내 학문 분야별 연구소를 설치하고 융복합 연구가 가능한 연구 전담 교원의 충원과 재정 규모를 증대할 계획이다. 연구·사회봉사 시스템을 갖춰 건학이념 계승 발전을 주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대식 창파연구원장은 "이번 연구 성과를 토대로 지속적으로 사회봉사 및 건학정신 관련 과제를 발굴·지원해 우수한 연구 플랫폼을 완성할 것"이라며 "연구원 내 각종 연구소의 설립 추진과 전임연구원을 확보해 국가지원사업 및 지역단체 협업사업 등을 추진함으로써 대구대의 위상 제고에 역점을 두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