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2022 소상공인 디지털 특성화 대학' 선정

계명대학교는 최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주관하는 '2022 소상공인 디지털 특성화 대학' 운영기관에 최종 선정, 소상공인의 온라인 사업전환 또는 디지털 접목을 지원하게 됐다고 16일 밝혔다.

계명대는 올해 두 차례에 걸쳐 소상공인 디지털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1기는 내달부터 오는 8월 19일까지 진행하며, 오는 31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2기는 9~11월로 계획됐으며, 참가자는 8월에 모집한다.

소상공인 디지털 아카데미는 이론과 실습을 융합한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국내 이커머스 진출은 물론 알리바바 등 글로벌 이커머스와 크라우드펀딩,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소상공인의 e비즈니스 시장 진출을 지원한다.

계명대가 지난해 처음 실시한 소상공인 온라인특성화대학 사업에는 51명의 사업자가 수료, e비즈니스사업 진출을 위한 계기를 마련했다. 또 지난 3년 동안 △예비창업패키지 △초기창업패키지 △중장년기술창업센터지원사업 △이노캠퍼스지원사업 등을 통해 262개의 기업을 지원했고, 매출 764억 원과 553명의 신규고용을 창출했다. 창업기업 투자유치는 약 43억 원의 성과를 달성했다. 

대학은 글로벌창업대학원에 글로벌 e비즈니스창업학과를 개설하고 국내외 온라인 진출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으며, 지난해 9월 설립된 계명시민교육원 창업대학에서 디지털멘토전문가 양성과정 등을 통해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대학 차원에서 지원하고 있다.

계명시민교육원 김창완 창업대학장은 "지금까지 쌓아온 e비즈니스 교육과 창업 지원 경험, 인프라를 집중해 소상공인이 이비즈니스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1학기 프로그램은 오는 31일까지 네이버 폼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