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스마트관광도시 선포식' 개최

이달 초 스마트관광 앱 '터치수원'을 출시한 경기 수원시가 '스마트관광도시'로서의 첫 발을 내딛었다.

시는 27일 오후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스마트관광도시 선포식'을 개최했다.

시는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 주관 '2021 스마트관광도시 조성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국비 35억 원을 지원받아 '스마트관광도시 조성사업'을 진행했다.

스마트관광도시는 ICT(정보통신기술)와 관광을 접목해 관광객에게 차별화된 편의·서비스를 제공하는 도시다.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다.

지난 1일 출시된 수원화성 통합관광 플랫폼 '터치수원' 앱이 '스마트관광도시 수원'의 핵심이다. 앱을 터치해 수원화성 관광특구 내의 관광 정보를 쉽고 간편하게 얻을 수 있다. 영어·일본어·중국어 서비스도 지원해 외국인 관광객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주요 콘텐츠는 △XR(확장현실)버스 1795행 △AR(증강현실)·VR(가상현실) 수원화성 △아웃도어 미션게임 '화성행궁의 비밀' △수원화성 오디오가이드 △수원화성 수어 가이드 △음식점 스마트오더, 체험시설 예약‧구매 △IoT(사물인터넷) 사물함 등이다.

이날 선포식에 참석한 이재준 수원시장은 "터치수원 앱을 활용해 시민 누구나 수원화성의 아름다움을 알차게 누릴 수 있을 것"이라며 "수원시가 '대한민국 스마트 관광의 표준'을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