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부산지방고용노동청, 일경험 프로그램 업무협약 체결

동아대학교가 12일 부산지방고용노동청과 '일경험 프로그램 참여기업 발굴과 고용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 △동아대 이해우 총장 △신용택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장(학생·취업지원처장) △한성호 대외국제처장 △나웅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취업지원실) 팀장과 △부산지방고용노동청 양성필 청장 △김동욱 부산고용센터 소장 △서한교 국민취업지원과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국민취업지원제도 일경험 프로그램'의 효율적 시행 및 지역인재 육성에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를 통해 국민취업지원제도를 활성화하고 지역 대학생과 졸업생의 취업 지원을 강화한다.

고용노동부는 지난해부터 '국민취업지원제도 일경험 프로그램'을 추진해 참여기업에게는 지원금을, 참여자에게는 선행적 직무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동아대 이 총장은 "부산지방고용노동청이 대학과 일경험 프로그램을 통해 미취업 청년의 취업을 지원하는 것은 이번이 최초라고 들었다"며 "오늘 체결한 협약이 전체 노동시장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지방고용노동청 양 청장은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부단히 노력하는 동아대가 일경험 프로그램에 관심을 갖고 협력한 것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협약이 참여자와 기업 모두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