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 '창업동아리 기초 창업캠프' 운영

동아대학교 LINC3.0사업단은 최근 창업동아리와 LINC3.0 참여학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창업동아리 기초 창업캠프'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총 30여 명이 참가한 이번 행사는 △창업동아리와 예비창업자 역량 강화 △창업 아이디어 문제 해결 멘토링 △아이디어 구체화 등을 위해 마련됐다.

참가자들은 아이스브레이킹과 아이디어 멘토링, 사업 아이템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Business Model Canvas) 작성 요령, IR 피칭 스킬 등을 배웠다. 또 팀 프로젝트를 통해 아이디어를 구체화하고 자율 네트워킹과 멘토링을 거쳐 발표, 평가받는 시간도 가졌다.

'Coffeeright' 동아리 팀장 기계공학과 정한현 석사과정생은 "창업캠프에 초빙된 전문가 분들의 조언으로 BM수립 및 사업 방향성을 확립할 수 있었다"며 "제품 특허에 대한 변리사님의 피드백으로 제품의 차별성 및 등록 준비에도 큰 도움이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