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콘텐츠 기업 디지털 일자리 박람회 개최

전주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27일 교내 JJ아트홀과 예술관 일대에서 전북형 뉴딜 디지털 분야 인력양성 및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콘텐츠 기업 디지털 일자리 박람회를 진행했다.

전라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이 주관한 이번 박람회는 취업난을 극복하고 학생들에게 양질의 취업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온라인데이터랩 △㈜호미 △뱅코 △이노컨 등 8개 기업이 참여했으며, 이들 기업은 기업설명회, 현장 면접, 현직자 직무 멘토링, 국민취업지원제도 홍보 등 취업 지원 종합 서비스를 제공했다.

아울러 대학은 기업과 학생의 요구에 맞춰 전북지역 콘텐츠 기업의 채용 정보와 취업 성공 사례를 공유하는 시간과 현직자와 학생의 1대 1 상담·면접을 통해 실제 채용과 연결하는 서비스를 제공했다.

스마트미디어학과 3학년 김민아 학생은 "코로나19, 비대면 확산 등으로 취업이 막막했지만, 이번 디지털 일자리 박람회를 통해 자신감이 생겼다"며 "오늘 습득한 정보를 바탕으로 취업 준비를 성공적으로 해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주대 이상행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장은 "이번 일자리 박람회는 취업이 어려운 청년에게 도내 콘텐츠 기업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산업군의 일자리 정보를 제공해 취업 준비생을 돕겠다. 지역기업의 구인난을 해소하고 우수 인재의 취업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