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디지털대, AI학습분석시스템 구축..."AI로 학업 포기 막아"

원광디지털대학교가 27일 서울캠퍼스에서 AI학습분석시스템 구축 완료보고회를 열었다.

AI학습분석시스템은 DT(Digital Transformation) 기반의 미래 교육 필요성에 의해 구축됐으며, 학습자의 특성을 분석해 최적화된 교육 정보를 제공한다.

이날 행사에 △원광학원 성시종 이사장 △김규열 총장 △강남훈 미래교육혁신센터장 △인튜브 이대현 대표를 비롯해 주요 교직원과 사업 수행자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주요 서비스를 설명하고 시스템을 선보이는 시간을 가졌다.

AI학습분석시스템은 학생의 학습경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학업 중도 포기 및 탈락자를 예측해 학업을 중단하는 일이 없도록 선제적 예방한다. 또 학생의 메타인지와 개별적인 관심도를 분석해 적성과 역량에 따른 교과·비교과 과목을 추천한다. 

원광디지털대는 사이버대학 최초로 학생의 학습 데이터와 학습경험 활동 데이터를 기반으로 메타인지 학습을 지원, 학습자의 자기주도적 학습을 강화하는 환경을 마련했다.

원광학원 성 이사장은 "AI학습분석시스템의 효과는 궁극적으로 학습자가 어떻게 받아들이고 활용하는지에 달려있다"며 "그만큼 학습자의 능동적인 참여가 중요하다. 이번 시스템 구축을 통해 원광디지털대가 학습자를 위한 미래교육 환경을 선도해나가는 대학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원광디지털대 김 총장은 "학습경험 데이터 수집을 통해 학습자, 교수자, 관리자 모두가 시스템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광디지털대 AI학습분석시스템은 분석과 설계, 개발, 테스트 등을 거쳐 내달 중순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