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대 창업보육센터, BI 경영평가 '최우수'...4년 연속 쾌거

삼육대학교 창업보육센터는 최근 중소벤처기업부가 실시한 '2023년 창업보육센터(BI) 경영평가'에서 4년 연속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중기부는 창업보육 활성화와 입주기업 지원, 센터 경영실적 관리 등을 위해 매년 전국 260여 개의 BI를 대상으로 경영평가를 실시한다.

삼육대 창업보육센터는 △교육 및 인력운영실적 △보육실 운영실적 △보육기업 매출·고용성장률 △지원프로그램 운영실적 △외부기관 협업사례 등 모든 평가지표에서 최상위권을 차지해 서울지역 최고점수인 92.7점을 기록했다.

센터는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보유한 예비·초기 창업기업에 대학 인프라 및 사무공간 지원은 물론 경영·기술 난관을 극복할 수 있도록 돕는다. 현재 20개의 보육실을 갖췄으며 바이오 소재와 IT, 친환경 화장품, 로보틱스, 멀티미디어 콘텐츠, 헬스케어, 환경 에너지 등 18개 기업을 후원하고 있다.

윤진한 창업보육센터장은 "우리 센터에 입주한 파트너 기업들이 미래를 이끌어갈 기술력과 경영능력을 보유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대학의 전문인력과 시설, 장비, 경영 노하우 등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