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WURI 세계 혁신대학 랭킹 '종합 60위'

한밭대학교는 최근 발표된 '2023 WURI 세계 혁신대학 랭킹'(World's Universities with Real Impact)에서 종합순위 60위를 차지, 'Global Top 100 혁신대학'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올해로 4회째인 'WURI 세계 혁신대학 랭킹'은 기존 연구중심의 대학평가에서 벗어나 혁신에 방점을 두고 세계 대학을 평가하는 시스템이다. 올해는 전 세계 423개 대학이 평가에 참여했다.

한밭대는 지난해 82위에서 22단계를 끌어올려 종합순위 60위에 올랐다. 세부 부문별로는 △산업응용 23위 △기업가정신 29위 △윤리적가치 27위 △4차 산업혁명 25위 등을 차지했다.

대학은 △산업응용 부문 '산업체 맞춤형 교육과정(계약학과)'과 '국내 유일의 글로벌 전문 용접 및 비파괴 검사 분야 기술인력 양성과정' △기업가정신 부문 'INC(Idea·Needs·Capability) 기반의 창업교육으로 기업가정신 함양' △윤리가치 부문 '졸업요건으로 일정 수준의 비교과프로그램 이수를 의무화 한 C+U200 졸업이수제도' △4차 산업혁명 부문 '스마트팩토리 융합전공' 등을 혁신사례로 인정받았다.

오용준 총장은 "한밭대는 산학협력과 교육, 연구 분야 등에서 기업과 사회의 요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며 "혁신을 선도하는 대학으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