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가천코코네스쿨, 스타트업 축제 'COME UP' 참가

가천코코네스쿨에 재학 중인 송채겸 학생이 'COME UP 2023'에 참가해 창업아이템 'Fibud'에 대해 IR하고 있다./사진제공=가천대
가천코코네스쿨에 재학 중인 송채겸 학생이 'COME UP 2023'에 참가해 창업아이템 'Fibud'에 대해 IR하고 있다./사진제공=가천대
가천대학교 창업대학 가천코코네스쿨이 8일 중소벤처기업부와 코리아스타트업포럼이 주최한 스타트업 축제 'COME UP 2023'에 참가했다.

'COME UP'은 한국의 우수한 스타트업이 해외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고 투자를 유치하는 등 글로벌 스타트업 생태계와 교류하는 행사다. 올해는 서울시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됐다.

가천대는 학생들이 스타트업 혁신 사례를 배우고 기업가정신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COME UP'에 참가했다. 가천코코네스쿨은 'Unboxing GCS'(Gachon Cocone School)이라는 제목으로 세션을 진행했다.

세션은 1부와 2부로 구성됐다. 1부에서는 △검증된 PT 트레이너를 소비자에게 연결해 주는 'Fibud' △K-POP 음악과 드라마 OST에 투자할 수 있는 플랫폼 'FANFT' △일상을 기록하고 생성형AI 서비스를 제공하는 '룩' 등 가천코코네스쿨 학생들이 창업한 6개 스타트업의 IR피칭이 진행됐다.

2부에서는 장대익 창업대학장의 '인간본성이 깃든 창업공동체, 가천코코네스쿨에 대한 소개와 그 의미' 특강과 '트렌드를 넘어 변하지 않는 것들에 대하여'를 주제로 △구태언 변호사(법률 제도 부문) △박준영 가천대 창업대학 교수(브랜딩과 마케팅 부문) △투썬캠퍼스 센터장 윤종영 국민대 교수(ICT 부문) △최원준 마이뮤직테이스트 대표(K팝과 K컬처 부문) 등이 참여한 패널토론이 이어졌다.

한편 가천대는 지난해 창업대학 가천코코네스쿨을 신설하고 '창업학기'와 '창업활동 프로젝트학기'로 구성된 교과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창업학기에 선발된 학생 30명은 한 학기 동안 '스타트업 창업프로젝트'를 포함한 6과목 18학점을 이수한다. 이들은 창업활동장학금 100만원을 비롯해 창업부전공 인정, 현직 기업전문가의 창업실무 멘토링 등을 제공받는다. 창업활동 프로젝트학기에 진입한 학생은 팀별로 최대 1억5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