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통합상담 역량 강화 워크숍 성료

전주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통합상담 역량 강화 워크숍'을 진행했다./사진제공=전주대
전주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통합상담 역량 강화 워크숍'을 진행했다./사진제공=전주대
전주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15일 교내에서 청년 경력설계 지원을 위한 '통합상담 역량 강화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진로·취업 지원프로그램과 AI·빅데이터 기반 '맞춤형 직업상담 지원 서비스 잡케어' 활용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센터는 또 이효남 한국고용정보원 연구위원을 초청해 '진로상담 및 교육 전략' 특강을 열었다.

세부 교육 주제는 △재학생 맞춤형 고용서비스 및 학년별 직업 포트폴리오 수립 안내 △ '맞춤형 직업상담 지원 서비스 잡케어'를 활용한 진로 취업 상담 △무학과·무전공 시대에 따른 진로상담 및 교육 방향 등으로 구성됐다.

신숙경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장은 "청년들의 주요 고민거리는 진로와 취업, 심리, 학교생활, 경제 등이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통합적인 경력설계를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