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고교-대학 연계 미리가는 연구실' 운영

국립군산대학교 전경./사진제공=군산대
국립군산대학교 전경./사진제공=군산대
국립군산대학교 호남제주권역전북지역R-WeSET사업단이 오는 7월22일부터 8월2일까지 전북지역 일반계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2024년 고교-대학 연계 미리가는 연구실'을 운영한다.

'미리가는 연구실'은 대학과 일반계 고교가 연계해 연구와 실습, 토론 등을 통해 소논문까지 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고등학교 학생들의 논리력과 창의적 사고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기획됐다.

23개 군산대 이공계열 연구실이 25개 강좌를 운영한다. 참가 인원은 125명이다. 연구실당 4~6명의 학생이 팀을 이뤄 5일간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주제는 △전기차 냉각기 부품 만들어 보기 △자율주행 원리 이해 및 필요한 기술 탐구 △오존을 활용한 수처리 연구 △쌀가루를 첨가한 건면의 제조 및 이화학적 실험 △바이오소재를 활용한 신약개발과정 알아보기 △뇌과학과 인공지능의 융합 △항생제 사용이 토양 환경 내 항생제 내성균 증가에 미치는 영향 연구 △스마트 건설을 위한 자율주행 및 딥러닝 연구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