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 재학생, 환경의 날 기념 부천시장 표창

환경의 가치를 나누는 부천 환경교육한마당서 환경 분야 공로 인정받아

홍지현 가톨릭대 사회복지학과 학생(왼쪽)과 조용익 부천시장./사진제공=가톨릭대
홍지현 가톨릭대 사회복지학과 학생(왼쪽)과 조용익 부천시장./사진제공=가톨릭대
가톨릭대학교는 최근 홍지현 사회복지학과 학생이 부천시 환경의 날 기념 행사 '환경교육한마당'에서 부천시장 표창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부천시가 주최하는 환경교육한마당은 '지구를 위한 그린일상'을 주제로 환경의 가치를 나누는 시민 환경축제다.

환경의 날 기념 부천시장 표창은 2년 이상 환경 정책 발전에 기여한 개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홍 씨는 교내 탄소중립 환경동아리(COz) 회장으로 활동하며 다양한 탄소중립 캠페인과 행사를 기획·운영했다.

홍 씨는 "환경 분야에 관해 관심을 갖고 탄소중립 환경동아리 활동을 열심히 수행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앞으로도 가톨릭대학교가 환경보호와 탄소중립에 앞장서는 대학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가톨릭대는 2017년부터 그린캠퍼스 조성 정책을 도입, 탄소중립을 실천 및 확산하고 있다. △산림 수종 개량 사업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전기에너지 절감 등을 통해 환경부장관 표창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