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찬 인하공전 총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동참

김성찬 인하공전 총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했다./사진제공=인하공전
김성찬 인하공전 총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했다./사진제공=인하공전
김성찬 인하공업전문대학 총장이 11일 환경보호를 위한 '바이바이 플라스틱'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환경부가 지난해 8월 시작한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는 일상에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재활용품 및 다회용품 사용과 착한 소비를 실천하기 위한 범국민 참여형 릴레이 캠페인이다. 공공기관과 기업, 단체는 물론 일반 국민을 포함한 각계각층의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진인주 한국바이오플라스틱협회장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동참한 김 총장은 다음 주자로 조명우 인하대 총장과 이남식 재능대 총장, 이헌구 (사)중소기업융합인천부천김포연합회장을 추천했다.

김 총장은 "우리 대학은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다회용 컵 사용 권장 캠페인'을 펼쳤다. 또 종이 없는 수업 및 업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산행정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탄소중립을 실천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