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청년창업지원사업 성과보고회 열어

대구가톨릭대학교 청년희망공작소가 30일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청년 아이디어 플랫폼 D_ZEST 성과보고회'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사업에 참여한 15개 기업체 대표들이 참석했으며, 우수사례 발표와 ㈜나다디지탈 이윤열 대표이사의 강연 등이 이어졌다.

'D_ZEST'는 대구가톨릭대 청년희망공작소가 지난 2020년부터 경상북도, 경산시와 함께 추진하고 있는 청년창업 지원사업이다. 성공적인 창업 기회를 제공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마련됐다.

대구가톨릭대 청년희망공작소는 현재까지 입주기업 12개사, 청년창업 및 재창업기업 39개사를 지원했다. 사업화 자금 지원규모는 총 2억 4000만 원에 달한다. 올해는 15개 기업을 선정해 사업화 자금 지원과 기술컨설팅은 물론, 입주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지원 기업 중 기능성 의류 회사 '인싸템스'는 싱가포르 등 동남아 6개국에 진출해 올해 상반기 매출 1억 원을 달성했고, 패브릭 아이템 회사 '피드인'은 올해 상반기 매출 1억 1000만 원을 기록했다. 바스 제품 회사 '㈜소폼'은 5성급 호텔 5곳과 연 3억 원 규모의 납품 계약을 체결했다.

대구가톨릭대 김기홍 산학협력단장은 "청년희망공작소가 창업 붐 조성, 청년 일자리 창출에 의미 있는 성과를 올리며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의 청년 창업자들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