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 농업생명과학연구소 '빅데이터 농업과 소재' 심포지엄 개최

동아대 농업생명과학연구소가 개최한 '빅데이터 농업과 소재' 심포지엄 참가자들./사진제공=동아대
동아대 농업생명과학연구소가 개최한 '빅데이터 농업과 소재' 심포지엄 참가자들./사진제공=동아대
동아대학교 농업생명과학연구소가 지난 16일 '빅데이터 농업과 소재'를 주제로 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1, 2부로 나눠 진행됐으며, 참가자들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 농업과 관련 소재에 대해 발표했다.

먼저 신용호 동아대 교수가 좌장을 맡은 1부 행사에서는 황이택 동아대 교수와 강양제 경상국립대 교수가 각각 '에너지 및 환경 응용을 위한 자연 모방 단백질-무기질 복합 재료', '과학 프로젝트 관리 플랫폼: 효율적인 데이터 저장, 분석 및 협업 지원'을 발표했다.

2부에서는 유동운 한국과기산업 과장이 '미래 농업의 영상분석(표현형) 방향'을 주제로 로봇과 AI 등 첨단 기술을 이용한 농업 자동화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미래 육종분야 영상분석의 중요성과 방향성을 제시했다.

이외에도 김광형 서울대 교수와 김민석 에이아이에스 대표가 각각 '농업기상 빅 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 식물병 관리', '노지조건에서 작물의 생육을 수치적으로 계산하는 방법'을 발표했다.

한편 동아대 농업생명과학연구소는 2020년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 기관에 선정돼 2029년 5월까지 연구를 수행한다.